루돌프 슈타이너

Rudolf Steiner portrait - Weleda

벨레다의 정신적, 철학적 창업자

루돌프 조셉 로렌츠 슈타이너(25/27 February 1861 – 30 March 1925)는 현재의 크로아티아에서 출생하였지만 아기였을 때 그의 부모님과 함께 오스트리아로 이주하였습니다. 그의 아버지는 확고한 의견을 가진 철도 전신 기사였고 루돌프는 마을 학교와 가정에서 조기 교육을 받았습니다.

 

영적, 물리적 세계관에 관한 사상을 인정받아, 그는 Rostock 대학에서 철학 박사 학위를 취득하였으나 그 이전에 이미 문학과 철학 분야에서 광범위한 저서를 출판하였습니다 - 그의 저서로는 자유의 철학 (Philosophy of Freedom)과 괴테의 세계 개념에 암시된 지식이론 (Theory of Knowledge Implicit in Goethe’s World- Conception)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20세기 초에 그는 정신운동인 인지학을 창시하였습니다. 그것은 개인들이 몸, 마음, 영혼을 우리의 세계와 본질적으로 연결된 것 – 하나의 전체론적 시스템의 모든 부분 -으로 보는 것을 장려하는 독일의 이상주의 철학 및 신지학에 뿌리를 두고 있습니다.

철학에서 과학과 영성에 이르기까지

좀더 철학 지향적인 운동의 단계로서 초기에 슈타이너 박사는 과학과 영성의 합성을 찾으려고 시도하였습니다. 그가 정신과학 (Spiritual Science) 이라고 명명한 그 시대 그의 철학적 작업은 서양 철학의 명확한 사고적 특성을 영적 질문에 적용하려 하였습니다. 1907년경의 2단계에서 그는 드라마, 동작예술 (Movement Art) 같은 예술매체를 포함한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며 새로운 예술형태인 오이리트미 (Eurythmy)를 개발하였습니다.

 

그의 건축 작업은 모든 예술을 수용하는 문화센터, 괴테아눔의 건축에서 절정에 도달하였습니다. 슈타이너 박사는 또한 그의 3단계 작업으로서 발도르프 (Waldorf) 교육, 바이오다이내믹 농법 및 인지학 등을 포함하는 다양한 실제적인 노력을 기울였습니다.

새로운 접근법

1910년대 후반부터 계속 슈타이너는 건강 회복에 대한 새로운 접근법을 창조하기 위하여 박사, 화학자들과 함께 일하기 시작하였습니다. 1921년, 박사 이타 베그만, 화학자 오스카 슈미델 그리고 그들이 이 철학을 어떻게 사용해야 하는지를 결정하기 위하여 슈타이너의 지도 아래 모였습니다.

 

그들은 인간의 몸이 스스로 방어할 수 있는 놀라운 능력을 가지고 있지만, 때때로 약간의 도움이 필요하다는 것을 이해하였고, 그래서 그들은 신체 스스로 방어를 촉진하기 위하여 자연적인 성분을 사용하는 건강관리에 관한 개인적인 접근법을 개발하였습니다. 그들은 이러한 믿음과 심오하고 깊은 과학적이고 철학적인 지식을 바탕으로 벨레다를 설립하였습니다.

벨레다에 대한 위대한 영향

슈타이너박사와 전적으로 그의 독창적인 생각은 벨레다에게 있어 매우 중요합니다. 그가 비록 임원의 직위를 맡지는 않았지만, 그와 이타 베그만 박사는 회사를 뒷받침하는 포괄적인 자문 그룹인 소위 “Kontrollstelle”의 멤버였습니다. 그는 또한 회사의 이름과 자신이 직접 디자인한 로고의 책임도 맡았습니다.

 

무엇보다도 루돌프 슈타이너 박사는 벨레다의 지적, 정신적 토대에 가장 큰 영향을 끼쳤습니다. 그의 비전은 인류학적 전제조건에서부터 구체적인 방법과 제품 생산에 이르기까지 새로운 과정을 세우는 것이었습니다.

과거로 돌아감

그녀는 이론을 실천으로 옮겼습니다

의학적 치료에 있어서 강력한 개혁적 비전을 가지고 있었던 명철한 여성.

이타 베그만

35년 동안의 벨레다 이사

인지 의약품 및 화장품 생산의 발기인.

오스카 슈미델